정치/사회

[속보] 국가기록원, 朴 세월호 7시간 실마리 담긴 문건 숨겨

DogSound 0 398 0 1

[쿠키뉴스=김양균 기자] 행정안전부 국가기록원원장 이상진이 10일 청와대 캐비넷 문건 중 세월호 참사 문서를 비공개 처분한 것으로 드러났다. 해당 문건은 박근혜 전 대통령의 참사 당일 ‘7시간’의 실마리가 담겨 있는 것으로 알려져 파문이 예상된다. 아울러 국가기록원의 문건 비공개 조치 배경에 대한 의구심도 증폭되는 상황이다.

이 같은 사실은 송기호 민변 국제통상위원장이 국가기록원에 정보공개신청 과정에서 알려졌다. 이번에 국가기록원이 비공개로 돌린 문건은 2014년 4월 16일 세월호 참사 당일 청와대 구조 활동 문서다. 현재 해당 문건은 ‘검수 및 정리 중’으로 비공개 상태다. 송 변호사는 “지난달 28일 정보공개 신청을 한지 13일이 지났지만 2004년 4월 16일이라는 특정 날짜의 문서는 아직 ‘검수 및 정리 중’이라며 비공개 처분한 것”이라고 지적했다.

http://www.kukinews.com/news/article.html?no=476114

철저히 조사해서 처벌해야

0 Comments
제목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