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임은정 검사 근황

야동영농조합 0 433 1 0

15024109677421.jpg

' 소신 발언  임은정 검사  연거푸 고배 끝 결국 승진

 

10일 법무부에 따르면 임 검사는 이날 인사에서 서울북부지검 부부장으로 승진했다. 임 검사는 과거 '항명'이라는 표현까지 나올 정도로 검찰 내 잘못된 관행을 비판하고 검찰 개혁을 주장해 온 인물이다. 이런 이유로 임 검사는 지난 인사에서 2~3차례에 걸쳐 승진에서 배제됐다.

 

그는 지난 4월 검찰 선배이기도 한 우병우50·18기 전 청와대 민정수석에 대한 구속영장이 기각되자 내부 전산망 '이프로스'에 '국정 농단 조력자인 우리 검찰의 자성을 촉구하며'라는 제목의 글을 올렸다.

0 Comments
제목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