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 LOGIN
정치/사회

MBC "'전참시' 세월호 화면, 고의 아닌 실수 결론"

최순시리 0 465 0 0

http://entertain.naver.com/read?oid=001&aid=0010089351


조사위원으로 참여한 오동운 MBC 홍보심의국 부장은 "문제의 화면은 해당 방송분을 편집했던 조연출로부터 비롯했다"며 "조연출이 FD에게 편집에 필요한 뉴스 멘트를 제시하고 영상자료를 요청, FD가 전달한 10건 중 2건이 세월호 관련 뉴스였다"고 사건 발생 경위를 설명했다.

조사위 설명에 따르면 이후 조연출이 미술부에 세월호 뉴스인지 알 수 있는 부분을 컴퓨터 기술로 지워줄 것을 의뢰했고, 수정된 영상을 방송에 사용했다. 오 부장은 "제작진은 세월호 뉴스 화면을 사용한 이유에 대해 '뉴스 속보 형태의 멘트를 이어가는 구성이 최적의 형태라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고 덧붙였다.

또 조연출은 "일부 영상은 세월호 관련 뉴스인지 몰랐고, 한 가지는 알았지만 배경을 흐림 처리한다면 사용할 수 있다고 생각했다. 뉴스 멘트 자체에 세월호 관련 언급이 없었기 때문"이라고 해명했다고 조사위는 전했다.

조사위는 그러나 "조연출이 어묵이란 단어가 세월호 희생자를 비하하는 의도로 쓰인 적이 있다는 사실을 몰랐기 때문에 고의성은 없었다"고 했다.

그러면서도 해당 조연출뿐만 연출, 부장, 본부장 등 제작 책임자들에 대한 징계를 회사에 요청했다고 밝혔다.
--------------------------------------------------------------

ㅋㅋㅋㅋ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