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 LOGIN
정치/사회

나경원 "친일 프레임, 선거 방해 행위..법적 조치 취할 것"

효꾸이 6 451 0 0

나경원 "친일 프레임, 선거 방해 행위..법적 조치 취할 것"

이미지 크게 보기

[서울=뉴시스]김명원 기자 = 나경원 미래통합당 의원이 2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제21대 총선 서울 동작을 출마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20.03.26. kmx1105@newsis.com

[서울=뉴시스] 문광호 기자 = 나경원 미래통합당 의원이 29일 특정 단체에서 나 의원을 겨냥, 친일 프레임을 씌우려 한다며 선거 방해 행위에 법적 조치를 실시하겠다고 밝혔다. 

서울 동작구을 통합당 후보인 나 의원은 이날 오후 보도자료를 통해 "나경원 동작을 미래통합당 후보가 정체가 의심스러운 외부세력의 노골적인 선거 방해 공작으로 선거 운동의 자유와 권리를 심각하게 침해당하고 있다"며 이같이 전했다.

나 의원 측은 "지난 28일 '아베규탄 시민행동NO JAPAN 415.COM'이라는 단체 회원들은 오전 10시30분께부터 17시30분께까지 약 7시간 동안 동작구 사당동 후보 사무실 인근 도로에 '친일정치불매' 등이 적힌 대형 광고물을 설치하고 나경원 후보를 겨냥한 친일프레임 퍼포먼스를 하루 종일 진행했다"고 전했다.

이어 "그럼에도 선거관리위원회는 법규 검토를, 경찰은 내사 중이라는 핑계를 대며 이들의 행위에 대해 서로 책임을 미룬 채 공식적인 제재조치를 취하지 않았다"며 "선관위가 경찰에 고발조치를 한 것은 결국 이들이 철수할 때쯤인 오후 5시를 넘겨서였다. 사실상 여당 후보를 도와주는 관권 선거 공작을 자행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이미 지난 3월17일부터 해당 단체는 친일정치인을 규탄한다며 나경원 후보의 선거사무소 앞과 선거 유세 장소 등에서 '사사건건 아베편' '친일정치인 필요 없다' 등이 적힌 피켓을 드는 등 사실상 나 후보의 선거운동을 조직적으로 방해해 왔다"며 "이번 총선을 '한일전'으로 규정하더니, 덩달아 동작을에 전략공천된 더불어민주당 후보는 '독립운동의 정신으로 승리하겠다'고 공언하고 다니고 있다"고 비판했다.

나 의원 측은 "더불어민주당 후보를 필두로 좌파 단체 및 인사들 중심으로 나경원 후보에게 친일 프레임을 뒤집어씌우는 이들의 행태는 유권자로 하여금 나경원 후보가 친일 정치인인 것처럼 인식되도록 해 사실상 선거에 영향을 주고자 하는 심각한 선거법 위반 행위"라며 "선관위와 경찰의 불법 묵인·방조 또한 절대 용납할 수 없는 관권 선거 개입"이라고 개탄했다.

이어 "선관위와 경찰이 계속해서 불법에 침묵한다면, 훗날 엄정한 법의 심판을 피해갈 수 없을 것"이라며 "나경원 후보 사무실은 동작을 선거를 방해하는 반민주세력에 대해 가능한 법적 조치를 모두 실시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6 Comments
pooh 03.29 21:50  
본인이 찔리고 친일 케이스가 워낙 많아서 다 커버 못치니까 미리 쉴드 쳐놓고 선거 시작하네요.ㅋ
미소로 03.29 23:23  
지금까지 친일 언행한게 몇번인데 그걸 프레임으로 몰아가네
comapro 03.30 00:49  
선관위 혹은 법원에서
"나씨는 친일이 맞으니 피고소인들은 혐의가 없다."
라는 사이다 결과가 나오면 좋겠는데...
명백한 친일 행동과 발언을 했음에도 불구하고,
자신을 반성하는 대신 선거법으로 걸고 넘어지는 이유는,
권력을 갖은 자신이 법에서 유리하다는 판단 때문이겠지요.

쉽게 말해 국민을 소,돼지로 보고있다는 소리죠.
자위대 창설 기념행사 참가한 사람이 할 소리는 아니라고 본다.
살맛 04.01 14:02  
참고로 시위한사람들은 주어를 밝히지 않았는데 괜히 찔린사람이 외치는 함성이라 봄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