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 LOGIN
HOT DOG
2 Comments
원래 최초의 피자는 그냥 얇게 편 도우에 치즈 쬐금 뿌려먹는게 다였어요.

토마토 소스는 스페인이 어메리카 대륙 아즈텍 문명과 조우했를때,
주변에 잡초처럼 자라던걸 유럽으로 들여 온거라,

미대륙이 발견되어 스페인이 발을 들일때까지 없었던 재료입니다.

물론 풍부한 야채와 조미료 첨부도 없었고...

피자의 기원에 관한 자료문구에 1831년  피자를 설명하는 글이 텔리그래프 발명가 사무엘 모르스의 기록에 의해 남아있는데,

간략하게 그문구를 인용하여 피자의 모습을 유추해보면, 설명에는 구토를 유발할것같은 그런식의 빵에 포모도로나 얇게 썬 토마토 조각이 올려져 있었으며, 

약간의 생선과 페퍼가루를 뿌렸으며, 무엇인지 알수 없었으나,
하수도 썩은내속에서 꺼내온듯한 냄새를 풍기는 빵조각같은게 올려져 있었다고...(아마도 똥냄새 풍기는 종류의 집에서 만든 오래된 치즈였을듯)

위의 설명된 피자에 토마토가 있는걸 보면, 스페인 제국이 미대륙으로부터 토마토를 가져와 재배한 후의 시기에 만들어 먹던 피자의 형태였던거 같네요.

In 1831, Samuel Morse – inventor of the telegraph – described pizza as a ‘species of the most nauseating cake … covered over with slices of pomodoro or tomatoes, and sprinkled with little fish and black pepper and I know not what other ingredients, it altogether looks like a piece of bread that has been taken reeking out of the sewer’.

참조
https://www.historytoday.com/archive/historians-cookbook/history-pizza

품종개량 최종판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