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 LOGIN
HOT DOG

조주빈, 조작CCTV로 협박해 손석희에게 2천만원 갈취

오히프 0 1365 3 0

성 착취물 유포 텔레그램 ‘박사방’을 운영한 조주빈25에게 금품을 뜯긴 것으로 밝혀진 손석희 JTBC 사장이 당초 알려진 금액보다 두 배 많은 2000만원을 건넨 것으로 알려졌다. 조주빈은 손 사장의 차량이 CCTV에 찍힌 것처럼 보이는 조작 자료를 만들어 손 사장을 협박한 것으로 전해졌다.

CBS 노컷뉴스는 사정 당국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박사방에서 활동한 사회복무요원 강모씨24를 통해 손 사장의 차량 정보를 확보한 뒤 이를 기반으로 마치 손 사장의 차량이 CCTV에 찍힌 것처럼 보이는 가짜 자료를 만들어 손 사장을 협박, 2000만원을 갈취했다고 30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조주빈은 손 사장에게 이 자료를 제시하며 뺑소니 의혹으로 번진 2017년 과천 사고와 관련성이 있다고 협박한 것으로 전해졌다. 조주빈은 과거 박사방에서 이 사고 관련 CCTV와 블랙박스를 자신이 제거했다고 회원들에게 과시한 것으로 알려졌지만 역으로 CCTV가 있는 것처럼 조작해 손 사장에게 접근한 셈이다.

조주빈이 손 사장에게 갈취했다고 진술한 돈은 당초 알려진 1000만원 대가 아니라 그보다 많은 2000만원에 이르는 것으로 파악됐다. 과천 사고는 2017년 4월16일 손 사장이 당시 경기도 과천의 한 교회 공터에서 후진을 하다 견인 차량을 들이받은 접촉사고를 말한다. 손 사장은 즉시 사고 처리를 하지 않고 자리를 떴다가 피해 차량 운전자 B씨가 쫓아오자 돈을 지불하는 방식으로 합의했다. 이 사실은 지난해 1월 김웅 기자가 손 사장을 경찰에 신고하면서 세간에 알려졌다.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