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건사고

"비닐봉투값 달라고?" 편의점 종업원 흉기로 살해

엄마재흙먹어 6 2652 3 0
"비닐봉투값 달라고?" 편의점 종업원 흉기로 살해

연합뉴스 2016.12.14 오전 8:45

비닐봉투값을 달라고 한다는 이유로 편의점 종업원을 흉기로 찔러 숨지게 한 5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14일 오전 3시 30분께 경북 경산에 있는 한 편의점에서 조모(51)씨가 편의점 종업원 A(35)씨를 흉기로 찔렀다.

조씨는 숙취해소음료를 사려다가 A씨가 봉투값을 달라고 하자 격분해 집에서 흉기를 들고 와 범행을 저질렀다.

그는 범행 후 편의점 앞에 앉아 있다가 출동한 경찰에 붙잡혔다.

경찰은 물건을 사러 갔다가 범행을 목격한 주민 신고를 받고 출동했다.

경산경찰서는 조씨에게 범행 일체를 자백받고, 살인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6 Comments
아카디언 2016.12.14 11:49  
성실히 일한 종업원(35)은 무슨 잘 못이야..ㅠ
귀엽잖쑥 2016.12.14 13:41  
저새끼는 또 술처먹고 맨정신이 아닌상태라 솜방망이 처벌 받겠지
개죽은 당한 편의점 알바만 불쌍해요 ㅠㅠ
cj01 2016.12.14 16:24  
격분을 했는데 집에가서 흉기를 가져와서 살해했다????
꽐라돼서 격분하면 난동을 부리기 마련인데....
굳이 집에까지 가서 흉기를 가지고 나와서 살해했다면...뭔가 좀 이상...
조선족 조모씨(51세)
휴먼의미래 2016.12.15 13:10  
이게 그지 같다는거야.
봉투값이 20원인것도 문제 안받으면 과태료부과도 되는데
죄다 카드 쓰면야 뭐 그냥 20원 빠져나가도 모를거다. 근데 현찰을 받는 순간서 부터가 문제지.
우리는 아재손님들이 많아서 현금비율이 40%정도 되는데 가뜩이나 거스름돈 싫어하는 추세인데 10짜리 받으면 졸라 싫어함.
그렇다고 안받지니 과태료 폭탄이 기다리고 미치고 환장할 노릇임.
(과태료가 맞긴 맞나? 벌금인가?)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해서 환장함.
-현 편의점 점주의 말
융베 2016.12.16 20:23  
와.... 할말을 잃음..
제목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